블로그 이미지
더 나은 삶을 꿈구는 쥔장의 생각을 공유하는 공간 입니다. 별거 없구요. 그냥 주저리 제 나름의 생각을 정리하는 블로그가 될 것입니다. 루이더뉴요커
해외 웹호스팅
Go Daddy $7.49.com Sale affiliate_link

광고


국시간으로 지난주 일요일 밤 저녁 6시 30분에 수퍼볼(Super Bowl)이 열렸습니다. 2006년(SUPER BOWL XL) 수퍼볼 경기에서 MVP로 선정된 하인즈워드가 한국인의 피를 받았다는 사실과, 이번엔 현대 자동차와 기아 자동차가 수퍼볼에 광고를 내고 도요타를 앞지를 발판을 마련하고자 한다는 두 가지 사실 정도만 알려져 있는 듯 합니다.

*Super Bowl (큰 사발)입니다, Super Ball (큰 공)이 아닙니다.

미국에서는 메이저리그보다도 더 인기가 많은 스포츠가 바로 풋볼이죠. 그리고 그 대미를 장식하는 수퍼볼이 미국 최고의 이벤트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역시 수퍼볼이 치뤄지던 2월 7일의 밤의 거리는 정말 썰렁하기 그지 없었지요.

저도 풋볼 경기에는 별 관심은 없습니다. 다만, 일년에 한번씩 치뤄지는 수퍼볼 경기는 꼭 보게 되는데요, 그만큼 볼거리도 풍성하고 중간중간에 나오는 기발한 광고들을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경기 중간에 나오는 30초짜리 광고가 30억이나 한다니 수퍼볼의 인기가 얼마나 높은지 짐작이 갑니다.

LCD TV 화면 직찍입니다. 경기장에 갈 수 없는 관계로...



개인적인 생각이긴 하지만 수퍼볼이 인기가 많은 이유가 아마도 딱 1경기만 하기 때문이 아닐까요? 미국사람들이 좋아하는 야구 경기만 해도 적게는 4경기에서 많게는 7경기까지 치뤄지게 되는데 수퍼볼은 단 한경기에 모든 것이 결정됩니다. 한 경기 한경기가 선수들의 체력소모가 너무 심해서 한 경기를 치루고 나면 다음 경기까지는 일주일의 휴식기간이 주어진다네요.
 
게다가 야구와는 다르게 경기의 점수차가 어느정도 벌어지게 되면 따라잡는 것은 불가능 해지죠.
이번 경기에서도 막판 동점기회를 날려버리고 터치다운을 당해버린 인디아나폴리스는 경기종료 1분가량 남겨놓은 상황에서 포기합니다. 9회말 투아웃까지 포기하지 않는 야구와는 사뭇 다르게 느껴집니다. 

수퍼볼 하면 떠오르는 것이 미국의 대표적 배달음식인 피자입니다. 한국에서는 피자헛, 도미노피자, 마스터 피자등 많은 피자 레스토랑이 있지만 뉴욕에서 피자는 배달음식 입니다. 대부분의 스토어에서는 주로 투고(To-go; 포장해서 싸가는것)나 배달만을 취급하고 있죠.  수퍼볼 당일은 피자 대목이라고 합니다. 3년전 수퍼볼 경기때 피자 주문하고 2시간을 기다렸던 경험이 있어 이번엔 조금 일찍 주문을 했더니 금방 오더군요.




한국에서 이번 수퍼볼은 현대 자동차와 기아 자동차의 광고로 유명해 진 듯 합니다. 현재 수퍼볼 메인 페이지에는 현대자동차의 수퍼볼 광고가 올라와있습니다. 물론 전체 광고가 다 노출되어 있지만 메인에 노출되어 있는 광고는 현대 자동차 광고입니다. (수퍼볼홈페이지: http://www.nfl.com/superbowl/)




이 광고는 현대 소나타의 도장(페인트) 기술의 우수성을 나타내는 광고네요. 마지막에 자막으로 벤츠 CLS550보다 더 나은 도장기술이라며 한번 생각해 보라고 하는 문구가 나옵니다.



이 광고의 내용은 현대 자동차는 손으로 만들어진다는 내용입니다. 그리고 마지막에3,300 명의 수준있는 전문가들이 현대차를 만든다는 내용의 문구가 나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기아자동차의 소렌토 광고인데요. 이 광고가 호평을 받았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소나타의 도장 광고가 맘에 들었는데요 오히려 미국인들에게는 소렌토 광고가 훨씬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합니다.

이번 수퍼볼에 경기중 광고가 총 4편(현대 3편, 기아 1편)이 나갔네요. 한편당 광고비가 30억이라고 하니 총 120에 경기 전후 광고가 4번정도 나갔다고 하니까 족히 150억은 쓰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이번 도요타 사태로 현대가 반사이익을 얻을 것이란 의견에서 시작해서 이번 광고가 미국에서 큰 효과를 보았다라는 의견이 언론에서 나오고 있는데요. 솔직히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돈에 비해서 그 값어치를 했을까 하는 의구심이 생깁니다. 왜냐하면 똑같이 광고를한 다른 광고업체들의 광고 수준이 너무 뛰어나기 때문입니다. 각종 매체에서 수퍼볼 광고 순위를 매기고 있는데 현대, 기아의 광고를 우수광고에 포함한 매체는 찾아볼수 없네요. 이왕 돈쓸꺼 좀 더 잘 만들었으면 좋았을걸 이라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혹 수퍼볼 광고 보고싶으신가요? NFL(National Football Leage) 웹사이트에 가시면 회원가입 없이 전 광고를 보실 수 있습니다. 광고보러가기 : http://www.nfl.com/videos/nfl-super-bowl-commercials

글이 유익하거나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손가락을 꼭 눌러서 추천 부탁 드립니다.
추천은 다음(DAUM) 아이디가 없어도 하실 수 있습니다.
끝까지 읽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Phoebe Chung 2010.02.10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슈퍼볼은 관심없고 피자나 한조각 던져 봐욧! 하하하....
    저 광고 보고 차나 많이 팔면 좋겠네요.^^